강동구, 청년 창업과 문화의 메카로 거듭나¨
상태바
강동구, 청년 창업과 문화의 메카로 거듭나¨
  • 조용식 뉴트리션 신문사 기자
  • 승인 2020.02.19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업 5년 이내 스타트업 기업 선발, 창업지원금 및 창업공간 등 제공

[뉴트리션]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우수한 아이디어와 기술력 등 성장잠재력을 갖춘 청년창업가를 육성하기 위해 3년 연속 ‘2020년 청년창업지원사업’을 시행하며 창업문화의 메카로 거듭난다.

‘2020년 청년창업지원사업’은 오는 2월 26일까지 창업 5년 이내 스타트업 기업을 대상으로 모집하여 선정 시 최대 8백만 원의 창업지원금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특히, 올해 4월 개소하는 청년work-play타운에 최대(연장 시) 3년 동안 입주할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

청년work-play타운은 창업과 문화 전반을 아우르는 커뮤니티 복합공간으로 청년 창업 시장 확대에 따라 늘어가는 행정서비스 수요에 발 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문을 열게 됐다. 2018년 9월, 서울 동남권 창업 문화 확산과 청년창업 활성화를 위해 천호동에 문을 연 강동구 청년해냄센터(서울창업카페 천호점)에 이어 암사동 암사역 근처에 오는 4월 개소할 예정이다.

새롭게 개소하는 청년work-play타운의 전용면적은 403.5㎡으로 창업입주공간은 13㎡내외의 독립형 5개실과 오픈형 1인 기업 고정좌석 6석이 마련되어 있다. 이와 별도로 코워킹스페이스, 회의실, 미팅룸, 공용OA실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곳은 3~5년 이내의 유망한 청년창업가의 보육공간뿐만 아니라 청년정책의 모든 정보를 알 수 있는 청년정책 정보집적공간과 종합상담, 고민상담소, 지역 청년 특화사업이 추진되는 청년종합지원센터로서의 기능도 하게 된다.

청년창업지원사업의 심사는 1차 서류심사, 2차 면접심사를 거쳐 선정되는데, 최종 선정된 기업은 △상품화 제작비, 시장개척비, 리모델링 공사비 등으로 활용 가능한 창업지원금 최대 8백만 원과 △청년work-play타운 개별사무공간을 지원받는다.

아울러, 강동구 청년해냄센터에서 제공하는 수준별 창업교육, 책임멘토링제, 입주기업 간담회, 청년창업가 네트워킹 모임뿐만 아니라, 투자유치역량강화교육, 인근 대학교와 연계한 해냄 IR대회(투자유치) 등 △성장지원 프로그램을 전폭적으로 지원받게 된다.

신청자격은 공고일 기준 서울시에 사업자등록이 되어있는 창업 5년 이내 스타트업 기업으로, 기업 대표자가 서울시에 거주하는 만19세 ~ 만39세 청년이면 된다. 모집분야는 기술창업, 지식창업, 기타 일반창업 등 크게 3개 분야로 제조업분야는 창업자금만 지원가능하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동남권역 대표 창업허브로 자리 잡은 청년해냄센터(서울창업카페 천호점)와 더불어 2020. 4월 개소하는 청년work-play타운의 확대 운영이 청년창업가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창업 인프라 구축과 활성화 방안을 강구하여 강동구가 창업문화의 메카로 거듭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법무】 이 기사는 외부 제휴 기사(외부 공급)일 수도 있습니다. 당해 기사와 관련하여 정정/반론/추후보도 청구권 행사를 원하는 독자께서는 뉴트리션 법무팀(legal@nids.me)으로 관련 내용을 보내주시면 3영업일 내 회신드리겠습니다. 경우에 따라선, 언론중재위 등 당국을 거치지 않고 직접적으로 도움을 드릴 수도 있으니 꼭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