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시험 D-7, 전북 1만 9159명 응시.. 유의사항 안내
상태바
수능시험 D-7, 전북 1만 9159명 응시.. 유의사항 안내
  • (필명) 유진 뉴트리션 신문사 기자
  • 승인 2019.11.08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트리션]전라북도교육청(교육감 김승환)은 7일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업무처리지침을 전달하고, 시험장 운영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였다.

전북지역 수능 응시생은 1만9159명이고 시험은 전주, 군산, 익산, 정읍, 남원, 김제 6개 시험지구 및 군단위 61개 시험장 724개 시험실에서 치러진다. 전체 운영 요원은 3천817명으로 시험장 운영요원 1천298명, 시험감독관 2천191명, 호송 및 경비경찰 255명이다.

청각, 지체, 뇌병변 운동장애 학생 등 특별관리대상자 13명은 동암차돌학교에서 시험을 치르게 되며, 뇌병변 등 운동장애 학생은 일반 학생의 1.5배 시험시간이 주어진다.

수험생 예비소집은 오는 13일 오전 10시 각 고사장별로 실시하며 수험표는 원서를 접수하였던 출신고등학교나 시험지구 교육지원청(개별접수자)에서 배부한다. 성적은 다음달 4일 발표할 예정이다.

수험생은 14일 시험 당일 오전 8시 10분까지 입실해야 하며 신분증과 수험표를 지참해야 한다.

도교육청은 수능시험 부정행위 방지 대책반도 가동한다. 시험 당일 금속탐지기를 이용해 반입금지 물품을 점검하고 부정행위 신고센터도 운영한다.

시험장 반입금지 물품은 휴대전화, 스마트기기(스마트 워치 등), 디지털카메라, 전자사전, MP3 플레이어, 카메라펜, 전자계산기, 라디오, 휴대용 미디어 플레이어, 통신·결제기능(블루투스 등) 또는 전자식 화면표시기(LED 등)가 있는 시계, 전자담배, 통신(블루투스) 기능이 있는 이어폰 등 모든 전자기기이며 통신·결제기능, 전자식 화면표시기가 없는 시침, 분침(초침)이 있는 아날로그 시계는 반입가능하다.

이밖에도 수험생은 수험표 교부 시 배부되는 수험생 유의사항 및 동영상을 통해 답안 작성 방법 등 자세한 내용을 사전 숙지하여야 한다.

전라북도교육청은 수험생 부정행위에 대해 사전예방을 최우선으로 하여 안내하고 있다고 밝혔고, 61개 시험장에 3단계에 걸친 시험장 방송점검을 실시하고, 지진을 대비하여 시설 안전점검을 마무리 한 상태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수험생이 남은 기간 동안 심신의 안정을 취하고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할 수 있도록 많은 격려 바란다”고 당부하였다.

【법무】 이 기사는 외부 제휴 기사(외부 공급)일 수도 있습니다. 당해 기사와 관련하여 정정/반론/추후보도 청구권 행사를 원하는 독자께서는 뉴트리션 법무팀(legal@nids.me)으로 관련 내용을 보내주시면 3영업일 내 회신드리겠습니다. 경우에 따라선, 언론중재위 등 당국을 거치지 않고 직접적으로 도움을 드릴 수도 있으니 꼭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