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뉴스 정부정책
교육당국, “일본은 역사를 왜곡하는 초등학교 교과서 검정 결과를 즉각 시정하라”일본 문부과학성 초등학교 교과서 검정 결과 발표 … 대한민국 교육부, 대변인 성명 내고 강력 반발
  • 정임순 종합 인터넷신문 전문 기자
  • 승인 2019.03.26 15:33
  • 댓글 0

[종합인터넷신문 뉴트리션] 일본 문부과학성은 오늘 '역사적·지리적·국제법적으로 명백한 대한민국 영토' 인 독도를 '일본 영토로 주장' 하는 내용을 담은 초등학교 교과서 검정 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우리 교육당국이 보도자료를 내고 일본은 역사를 왜곡하는 초등학교 교과서 검정 결과를 즉각 시정하라고 강력히 반발하고 나섰다.

교육당국은 보도자료에서 "대한민국 정부는 수년 간 일본의 학습지도요령 및 교과서의 그릇된 역사인식과 독도 영토주권 침해의 부당성을 지적하며 여러 차례 시정을 촉구해 왔으나, 일본은 올바른 역사교육과 한일관계 개선을 위한 노력을 저버리고 올해 초등 사회과 교과서에 독도를 일본 영토로 기술하도록 했다" 고 밝혔다.

ⓒ 네이버 지도 갈무리

그러면서 대한민국 교육부는 일본 정부가 침략의 과거사를 왜곡하고 우리의 독도 영토주권을 중대하게 위협하는 주장을 담은 초등학교 교과서를 검정 통과시킨 것에 강한 유감을 표하며, 즉각 시정을 촉구했다.

이어 교육당국은 "일본은 우리 국민이 3·1 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제국주의 침략에 대한 일본의 진실한 반성을 촉구하고 양국의 화해와 '동반자적 한일관계'를 기대하는 것에 또다시 깊은 실망과 상처를 준 사실을 결코 가볍게 여겨서는 안 될 것" 이라고 역설했다.

아울러 동아시아의 진정한 화해 및 공동 번영의 길을 가로막는 역사왜곡과 독도 영토주권 침해를 즉각 중단하고, 미래 세대에게 부끄러운 역사의 굴레를 씌우지 않도록 독도 영토 주권을 침해한 '교과서' 를 즉각 수정할 것을 거듭 촉구했다.

끝으로 대한민국 교육부는 역사를 왜곡하고 영토 주권을 침해하는 일본의 거듭된 시도에 대해, 관련 기관 및 민간·사회단체와 협력하여 적극 대응해 나갈 것임을 분명히 밝힌다고 천명하며 보도자료를 마쳤다.
☞ 로봇저널리즘 소스 코드 구매는 <로봇 1번가>에서!
☞ 국내 최다 상품 보유, 자판기(자동판매기) 부품 쇼핑몰 <벤딩1번가>
☞ 국내 '최초' 로봇저널리즘 전문지 <로봇저널리즘 신문사> 바로가기
☞ 국내 '최초' 청소년 인터뷰 전문 매체 <인터뷰 전문지>
☞ 주식회사 뉴트리션 미디어 그룹 바로가기

◇ 정정·반론보도 청구 안내
관계법령(언론중재 및 피해구제 등에 관한 법률)에 근거하여 본 기사에 대하여 '정정·반론' 보도를 청구할 수 있으며, 정정 및 반론보도 청구를 원하시는 경우 뉴트리션 사이트 하단 '불편 신고' 를 통하여 접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기사 저작권 안내
본 기사는 종합인터넷신문 뉴트리션(대구, 아00118)이 발행한 콘텐츠로, 현행 저작권법에 의거하여 보호를 받는 저작물입니다. 따라서, 저작권법 제7조(보호받지 못하는 저작물) 제5호에 해당한다고 임의로 판단하여 콘텐츠를 무단 전재 하는 등의 행위는 저작권법에 위배되므로, 기사 콘텐츠의 일부를 게재할 경우 저작권법 제37조(출처의 명시)에 따라 출처를 반드시 명시하여 주시기 바라며, 기사 전문을 사용하고자 하시는 경우 본보(종합인터넷신문 뉴트리션)와 협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정임순 종합 인터넷신문 전문 기자  concert@nutrition2.asia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임순 종합 인터넷신문 전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est Article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