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종합뉴스
교직원공제회, ‘기금운용 파트너스 데이’ 올해 첫 도입
(서울=교육전문지 뉴트리션)
The-K한국교직원공제회(이사장 차성수)가 18일 여의도 본사 The-K타워에서 ‘2018 한국교직원공제회 기금운용 파트너스 데이(이하 파트너스 데이)’를 개최했다.

교직원공제회 ‘파트너스 데이’는 기금운용 성과에 기여한 우수 협력기관에 감사를 표하고 지속적인 협력 관계를 구축하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도입됐다. 지난해 증시 급락 등의 국내외 변수로 주요 연기금들이 마이너스 수익률을 기록한 가운데 교직원공제회는 4.1%의 기금운용수익률을 달성한 바 있다.

이날 행사에는 교직원공제회 차성수 이사장과 김호현 기금운용총괄이사 등이 참석했으며 서유석 미래에셋자산운용 대표 등 ‘2018 올해의 기금운용 파트너’로 선정된 기관의 임원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교직원공제회의 ‘2018 올해의 기금운용 파트너’로는 금융투자부문 3개사(㈜머스트자산운용, NH투자증권(주), 교보증권(주)), 기업금융부문 2개사(IMM PE(주), ㈜보고펀드자산운용), 대체투자부문 3개사(미래에셋자산운용(주), 파인트리자산운용(주), 메리츠대체투자운용(주)) 등 총 8개사가 선정됐다.

교직원공제회는 수익실적 등 정량평가를 바탕으로 우수 파트너사 후보군을 확정하고 관련 직원 업무만족도 조사와 기금운용부문 성과평가협의회 등 총 3단계의 선정 과정을 거쳐 ‘올해의 기금운용 파트너’를 최종 결정했다.

행사에 참석한 차성수 교직원공제회 이사장은 “우리 공제회가 국내 대표 기관투자자로 자리매김할 수 있었던 것은 여러 파트너사의 도움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올해도 협력관계를 돈독히 하여 적극적으로 신규 투자 건을 발굴하고 파트너사와 함께 성장하는 공제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교직원공제회 개요

한국교직원공제회는 모든 교직원들이 재직 중에는 물론 퇴직 후에도 교직의 보람과 생활의 풍요함을 누릴 수 있도록 특별법(법률 제2296호)으로 설립된 정부보장의 교직원 복지기관이다.




교육전문지 뉴트리션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교육전문지 뉴트리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est Article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