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뉴스 교육청
[속보] 울산 교육당국, 학생선수 인권보장 대책마련 착수노옥희 울산교육감, 학생선수 인권보장 대책마련 지시

[교육전문지 뉴트리션=조용식 교육 전문 기자] 최근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는 체육계 성폭력 문제와 관련하여 노옥희 울산교육감은 학교 학생선수 인권을 보장하기 위한 대책을 마련할 것을 지시했습니다.

학교 내 스포츠폭력은 각 학교에 설치된 학교폭력위원회를 통해 신고를 할 수 있고 성폭력의 경우 교육청 홈페이지의 신고센터를 통해 익명으로도 신고를 할 수 있지만, 대회 출전 등 운동부 지도자와 학생들 간의 특수 관계로 신고가 쉽지 않은 것이 현실입니다.

울산의 경우 스포츠중고등학교 학생 300명을 비롯해 초중고를 합쳐 140교 170개팀의 학교운동부를 운영하고 있으며, 이 중 여학생이 있는 운동부에 남자 운동부 지도자가 배치되어있는 곳은 초등학교 8교 8팀, 중학교 13교 17팀, 고등학교 10교 18팀, 특수학교 2교 2팀이며 모든 운동부에 남성지도자가 배치되어 있는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 네이버 지도 갈무리

울산시교육청은 노옥희 교육감의 지시에 따라 1월30일까지 학교운동부 전체에 대한 지도·점검에 나서 (성)폭력예방교육과 인권교육을 실시하고 학생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기로 했습니다. 

또한 2월 18일, 19일 양일간 학교운동부 지도자 연수를 갖고 (성)폭력 근절, 학생인권보호, 청렴교육을 실시하는 등 예방교육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이외에도 학교운동부 지도자 채용 시에도 성범죄 경력조회와 아동학대 관련 범죄 전력조회를 통해 부적격 지도자를 걸러낼 방침입니다. 

노옥희 교육감은 "엘리트 체육 중심의 성적지상주의가 스포츠 폭력의 원인이 되고 있다" 며 "스포츠폭력에 대해서는 재발방지를 위한 강력한 처벌도 중요하지만 스포츠인권교육을 받을수록 폭력가해비율이 줄어든다는 조사가 있는 만큼 폭력방지 교육을 통한 사전예방이 더욱 중요하다" 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문제의 근본적 해결을 위해 공부와 체육을 함께하는 생활체육의 활성화 등 학교스포츠시스템을 바꿔나갈 것" 이라고 밝혔습니다.

◇ 정정·반론보도 청구 안내
관계법령(언론중재 및 피해구제 등에 관한 법률)에 근거하여 본 기사에 대하여 '정정·반론' 보도를 청구할 수 있으며, 정정 및 반론보도 청구를 원하시는 경우 뉴트리션 사이트 하단 '불편 신고' 를 통하여 접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기사 저작권 안내
본 기사는 교육전문지 뉴트리션(대구, 아00118)이 발행한 콘텐츠로, 현행 저작권법에 의거하여 보호를 받는 저작물입니다. 따라서, 저작권법 제7조(보호받지 못하는 저작물) 제5호에 해당한다고 임의로 판단하여 콘텐츠를 무단 전재 하는 등의 행위는 저작권법에 위배되므로, 기사 콘텐츠의 일부를 게재할 경우 저작권법 제37조(출처의 명시)에 따라 출처를 반드시 명시하여 주시기 바라며, 기사 전문을 사용하고자 하시는 경우 본보(교육전문지 뉴트리션)와 협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조용식 교육 전문 기자  concert@nutrition2.asia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식 교육 전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est Article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