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시도 유치원 비리센터 총 131건 접수 … 19일 총 33건 접수 비해 무려 98건 늘어나
상태바
전국 시도 유치원 비리센터 총 131건 접수 … 19일 총 33건 접수 비해 무려 98건 늘어나
  • 조용식(교육 뉴스 1부)
  • 승인 2018.10.22 2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접수 없었던 대구, 광주, 충북, 경북, 경남에 7건 접수

[교육전문지 뉴트리션] 교육당국이 10월 19일부터 교육부와 각 시도에 유치원 비리신고센터를 개설하고 운영에 들어갔다. 

ⓒ 교육부

22일 기준, 교육부와 전국 시도 유치원 비리신고센터에 총 131건이 접수됐다. 지난 19일 총 33건이 접수된 것에 비해 무려 98건이 늘어난 것이라 앞으로의 귀추가 주목된다.

10월 20일인 토요일과 21일 일요일에 교육부에 각각 33건, 12건이 접수됐고, 오늘(22일) 무려 53건이 교육부를 비롯해 전국 비리신고센터에 접수됐다. 

19일 당시 △ 교육부 유치원 비리신고센터 18건 △ 시도별 15건에 불과했지만, 22일 기준 교육부는 57건, 전국 시도는 41건이 증가한 것이다.

19일 당시 현황에 비해 서울 12건, 부산 9건, 울산 1건, 경기 10건, 전남 3건, 전북 1건이 증가했고, 인천의 경우 추가 접수된 것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외에도, 19일에는 접수되지 않았던 대구, 광주, 충북, 경북, 경남에 각각 2건, 1건, 2건, 1건, 1건이 접수됐다. 22일 기준으로, 접수가 아예 없는 곳은 대전, 강원, 충남, 제주다.

◇ 정정·반론보도 청구 안내
관계법령(언론중재 및 피해구제 등에 관한 법률)에 근거하여 본 기사에 대하여 '정정·반론' 보도를 청구할 수 있으며, 정정 및 반론보도 청구를 원하시는 경우 뉴트리션 사이트 하단 '불편 신고' 를 통하여 접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기사 저작권 안내
본 기사는 교육전문지 뉴트리션(대구, 아00118)이 발행한 콘텐츠로, 현행 저작권법에 의거하여 보호를 받는 저작물입니다. 따라서, 저작권법 제7조(보호받지 못하는 저작물) 제5호에 해당한다고 임의로 판단하여 콘텐츠를 무단 전재 하는 등의 행위는 저작권법에 위배되므로, 기사 콘텐츠의 일부를 게재할 경우 저작권법 제37조(출처의 명시)에 따라 출처를 반드시 명시하여 주시기 바라며, 기사 전문을 사용하고자 하시는 경우 본보(교육전문지 뉴트리션)와 협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