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뉴스 교육청
[광주] 유치원 비리 전용 신고센터 개설 … 감사 결과 '유치원 이름 포함'시교육청, 광주 관내 유치원 전수조사 준비

[교육전문지 뉴트리션] 교육당국(교육부)이 일부 사립유치원의 비리 행위에 대해 대책을 내놨다. 이를 필두로 각 시도교육청도 자체 대책을 마련해 발표하고 있다.

광주시교육청은 유치원 비리 전용 신고센터를 시교육청 누리집에 개설했다. 시교육청은 새로운 비리신고 시스템을 통해 시민 눈높이에 맞춰 사립유치원의 투명성을 강화하고 비리를 근절하겠다는 계획이다. 시교육청은 광주 관내 사립유치원 전수조사도 준비하고 있다.

새로운 신고체제는 기존 교육비리 신고센터를 개선하여 추가로 만들어져 내일(19일)부터 운영된다. 신고를 원하는 시민은 시교육청 누리집 상단 '전자민원창구'에 접속하여 신고센터서 유치원 비리 신고센터를 클릭해 신고내용을 기술하면 된다.

학부모 등이 실명으로 신고하기 어려운 경우가 발생할 수 있다. 이 땐 신고센터-청렴게시판(익명신고)을 이용하면 된다고 시교육청은 귀띔했다.

시교육청 감사관은 비리 행위가 신고되면 청렴 시민 감사관을 활용하여 특별감사를 시행하는 등 투명한 사립유치원 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게 되고, 감사 결과는 적극 공개하여 학부모의 알 권리를 보장할 것으로 알려졌으며, 감사 결과엔 유치원 이름도 포함돼 귀추가 주목된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사립유치원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해선 법령 정비 등 제도개선이 우선 이뤄져야 한다." 며 "사립유치원에 대한 국고지원도 '지원금' 이 아닌 보조금 성격으로 변경돼야 철저한 감사와 처분이 가능하다." 고 강조했다.

◇ 정정·반론보도 청구 안내
관계법령(언론중재 및 피해구제 등에 관한 법률)에 근거하여 본 기사에 대하여 '정정·반론' 보도를 청구할 수 있으며, 정정 및 반론보도 청구를 원하시는 경우 뉴트리션 사이트 하단 '불편 신고' 를 통하여 접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 기사 저작권 안내
본 기사는 교육전문지 뉴트리션(대구, 아00118)이 발행한 콘텐츠로, 현행 저작권법에 의거하여 보호를 받는 저작물입니다. 따라서, 저작권법 제7조(보호받지 못하는 저작물) 제5호에 해당한다고 임의로 판단하여 콘텐츠를 무단 전재 하는 등의 행위는 저작권법에 위배되므로, 기사 콘텐츠의 일부를 게재할 경우 저작권법 제37조(출처의 명시)에 따라 출처를 반드시 명시하여 주시기 바라며, 기사 전문을 사용하고자 하시는 경우 본보(교육전문지 뉴트리션)와 협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조용식(교육 뉴스 1부)  concert@nutrition2.asia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식(교육 뉴스 1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교육전문지 뉴트리션 뉴스레터

Best Article

여백

뉴트리션만의 독특한 기획/연재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