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스맥, 세계 최대 공작기계 전시회 IMTS 2018 참가
(김해=교육전문지 뉴트리션)
스맥이 미국공작기계협회가 주관하는 세계 최대 전시회에 참가해 글로벌 시장을 공략한다.

공작기계, 산업용 로봇 제조 및 정보통신장비 전문기업인 스맥은 15일까지 미국 시카고에서 열리는 ‘IMTS(International Manufacturing Technology Show) 2018’에 참가해 신제품을 포함한 총 8종의 공작기계 제품을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

스맥은 이번 전시회에서 휴대폰 케이스 및 IT 부품 가공 등에 적합한 머시닝센터(SM400)와 석유시추 파이프 가공 등 오일 가스산업에 사용되는 대형터닝센터(SL5500C), 자동차부품 및 금형 가공에 적합한 고속 고정도 수직형 머시닝 센터(MCV5000) 등을 주력으로 선보인다.

스맥은 해당 제품들이 현재 미국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되고 있는 인기 기종이라며 국가별, 산업군별 특색을 고려한 다양한 장비와 시스템으로 고객의 요구에 맞는 적합한 제품을 소개해 전시회에 참가한 해외 바이어들도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산업용 로봇 신제품(SL2000BSY SELF LOADER ROBOT)도 공개했다. 이 제품은 공정집약형 고성능 복합터닝센터에 인간 친화적인 자동화 로봇을 적용한 제품으로 다품종 소량 생산에 최적화된 자동화 솔루션을 제공한다. 중소 가공업체에 적합한 제품으로 각광을 받을 전망이다.

이 외에도 스맥은 IIOT솔루션을 선보이며 해외 바이어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IIOT솔루션은 기존 기계설비와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 공작기계 데이터수집을 디지털화해 언제 어디서든 공작기계의 장비 상태를 확인하고 공작기계의 가동과 가공 정보를 데이터로 관리, 모니터링 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스맥은 독자적인 IIOT 솔루션 외에도 화낙의 필드 시스템(Field system)과 써드 파티(3rd party)의 원격모니터링 시스템 연동을 IMTS에서 선보이면서, 공작기계도 스마트 머신(Smart Machine)으로 한층 더 진화된 모습을 선보였다.

스맥은 보다 적극적인 미국 시장 공략을 위해 올해 미국 법인을 설립했다. 이에 따라 고객의 요구를 보다 빠르게 파악해 신속한 고객대응이 가능해 졌다.

한편 IMTS는 전 세계 100여개국 2000여개 업체가 참가하는 세계 최대 공작기계 전시회 중 하나로, 매년 약 10만명 이상의 관람객이 방문한다. 스맥은 매년 IMTS에 참가해 전 세계 업계 관계자들에게 새로운 제품을 선보이며 기술력을 알리고 있다.

스맥 개요

기계와 통신의 융복합 하이브리드 기업인 스맥은 1996년 3월 설립된 이래 유무선 통신장비 제조업, 공작기계 및 산업용 로봇 제조업을 하고 있다.



교육전문지 뉴트리션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교육전문지 뉴트리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