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뉴스 교육청·교육정책
충북교육청, '찾아가고 싶은 농산촌 특색학교 조성 사업' 추진

[교육전문지 뉴트리션] 충청북도교육청이 작은학교의 교육여건을 개선하고 교육복지를 증진하여 학생들에게 교육의 기회균등과 학습권을 보장하고자 ‘찾아가고 싶은 농산촌 특색학교 조성 사업’을 내년부터 추진한다.

사진 = 교육청

이 사업은 읍·면 지역의 6학급 이하 초등학교, 3학급 이하 중학교를 대상으로 문화예술, 학교체육, 진로교육, 독서인문소양교육, 기타(인성교육, 생태교육, 창의융합교육) 등의 분야에 집중 지원하여 지역의 중심이 되는 우수학교를 육성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이를 위해, 교육청은 7~8월 중 공모를 통해 2019학년도에 대상학교 약 10교를 선정하고, 선정된 학교에 5년간 총 5천5백만원~8천만원(연간 1천만원~2천만원) 지원하며 총 5억5천만원~8억원 지원할 예정이다.

5년의 사업 기간이 종료가 되면 학생 수 변동사항, 사업성과 분석 등을 통해 재선정 여부를 심의하며 심의결과에 따라 추후 5년간 재지정이 가능하며, 교육청은 2020학년도~2023학년도에도 매년 5교씩 총 20교를 추가로 선정해 지원할 계획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이 사업을 통해 농촌 지역 학교의 장점을 살리는 교육과정과 특색사업을 운영하여 지역사회의 중심이 되는 지속발전 가능한 우수학교 육성을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정정·반론보도 청구 안내
관계법령(언론중재 및 피해구제 등에 관한 법률)에 근거하여 본 기사에 대하여 '정정·반론' 보도를 청구할 수 있으며, 정정 및 반론보도 청구를 원하시는 경우 뉴트리션 사이트 하단 '불편 신고' 를 통하여 접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조용식(교육 뉴스 1부)  concert@nutrition2.asia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용식(교육 뉴스 1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