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뉴스 교육청
대전교육청, 학교 공사현장 화재예방 관리감독 강화

[교육전문지 뉴트리션] 대전시교육청이 최근 세종시 주상복합아파트 공사 중 대형 화재로 많은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관내 학교 공사현장 화재예방에 관리감독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사진 = 교육청

교육청은 우선 현장사무소에 소화기 배치하고 공사현장관계자의 일일 순찰을 강화 및 유사시 인근 소방서에 즉시 신고가 될 수 있는 연락체계를 갖추도록 했다.

또한, 인화성 자재(페인트, 신나, 스티로폼, 목재, 기타 가연성 물질)는 지하층에 보관하지 않고 별도로 구획된 옥외공간에 보관하고, 대량으로 소요되는 자재는 미리 반입하여 보관하지 않고 추진일정에 따라 조달하도록 했다.

특히, 당일 작업 종료 후 인화성 자재가 현장에서 방치 되지 않도록 지도하고, 현장근로자의 개인 안전보호 장구 상시착용 독려 및 안전의식도 고취에도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대전교육청 박진규 시설과장은 “이런 노력들을 통해 한건의 안전사고도 일어나지 않도록 힘써 학생과 학부모들이 안심하고 수업에 전념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정정·반론보도 청구 안내
관계법령(언론중재 및 피해구제 등에 관한 법률)에 근거하여 본 기사에 대하여 '정정·반론' 보도를 청구할 수 있으며, 정정 및 반론보도 청구를 원하시는 경우 뉴트리션 사이트 하단 '불편 신고' 를 통하여 접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정임순(교육 뉴스 2부)  concert@nutrition2.asia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임순(교육 뉴스 2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교육전문지 뉴트리션 뉴스레터

Best Article

여백

뉴트리션만의 독특한 기획/연재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