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뉴스 정부정책
교육부, '학생부 신뢰도 재고 방안에 대한 1차 열린토론회' 개최

[교육전문지 뉴트리션] 교육부가 6월 15일 서울 시청한화센터에서 ‘학교생활기록부 신뢰도 제고 방안에 대한 1차 열린토론회’(이하 열린토론회)를 개최한다.

이 행사는 시민정책참여단이 본격적으로 숙의 과정을 진행하기 전, 정책숙려제 진행 과정에 직접 참여하지 못하는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전문가, 일반시민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기 위하여 마련하였다.

교육부는 시민정책참여단의 본격적인 숙의 전에 이번 열린토론회를 개최함으로써 시민정책참여단에게 학생부에 대한 다양한 시각과 입장 등 사전 지식을 제공하는 한편, 학생부 개선에 대해 시민정책참여단의 논의에 그치지 않고 전 국민을 대상으로 폭넓게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사진 = 교육부

- 열린 토론회 -

열린토론회는 시민정책참여단 구성 및 운영방안 안내, 학교생활기록부 신뢰도 제고 방안 시안에 대한 설명, 다양한 이해관계자, 전문가, 일반시민이 참여하는 자유토론 순으로 진행된다.

열린토론회는 일반국민에게 개방하는 자리로 학교생활기록부의 개편에 관해 의견을 가진 국민은 누구나 참석할 수 있으며, 행사 현장에서 자유발언을 통해 의견을 개진할 수 있고, 열린토론회 결과는 동영상으로 제작되어 온라인에 공개되며, 시민정책참여단은 해당 영상을 본 후 1차 숙의에 참석하게 된다.

교육부는 시민정책참여단의 온라인 숙의 과정 중에 열린토론회를 한차례 더 개최하여 시민정책참여단의 2차 숙의가 보다 심도 있게 이루어지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 국민참여 정책숙려제 추진 계획 -

학생, 학부모, 교원, 대학 관계자 등으로 구성한 100명의 시민정책참여단이 2차례의 상호 학습과 대면 토론 등 숙의 과정을 거치고, 1차와 2차 대면 숙의 일정 사이에 온라인을 통해 학습과 토론을 실시하는 온라인 숙의를 진행하는 등, 충분한 소통을 통해 권고안을 도출하여 교육부로 제출하게 된다.

또한, 교육부는 시민정책참여단의 원활한 학습과 토론을 지원하기 위해 열린토론회 동영상 외에도 다양한 자료를 제공하며, 시민정책참여단에게 제공하는 자료는 온-교육 사이트를 통해 일반 시민들에게도 공개할 계획이다.

교육부는 정책숙려제의 공정한 진행을 위해 시민정책참여단 구성 및 운영, 학습자료 개발, 토론 규칙 등에 대해 자문위와 협의하고 있으며, 숙의 과정에 대해서는 국민참여 정책숙려제 선정위원회에서 절차적 공정성에 대한 모니터링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상곤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국민참여 정책숙려제가 성공하기 위해서는 국민의 적극적 참여와 운영 과정의 공정성이 반드시 필요하다.”라고 강조하고,“교육부는 숙의 과정의 공정성을 확보하기 위한 각종 제반사항을 철저히 마련해 나가겠다.”라고 밝히며,“국민참여 정책숙려제를 통해 국민의 눈높이에 맞는 정책을 구현하는 한편 국민의 신뢰를 회복하는 계기로 삼겠다.”라고 덧붙였다.

◇ 정정·반론보도 청구 안내
관계법령(언론중재 및 피해구제 등에 관한 법률)에 근거하여 본 기사에 대하여 '정정·반론' 보도를 청구할 수 있으며, 정정 및 반론보도 청구를 원하시는 경우 뉴트리션 사이트 하단 '불편 신고' 를 통하여 접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조석민(교육 뉴스 3부)  concert@nutrition2.asia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석민(교육 뉴스 3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