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뉴스 교육청
부산교육청, '2018년 우리동네 자람터' 운영기관 4곳 선정

[교육전문지 뉴트리션]부산광역시교육청이 지역별 돌봄수요 불균형을 해소하고 학교와 지역사회가 함께 돌볼 수 있는 ‘2018년 우리동네 자람터’ 운영기관 4곳을 공모를 통해 선정했다고 밝혔다.

사진 = 교육청

‘우리동네 자람터’는 부산교육청이 추진하고 있는 지역 맞춤형 돌봄 시스템인 ‘부산형 돌봄 자람터’ 가운데 아파트와 공공기관의 유휴공간을 활용한 새로운 돌봄 모델이다.

시교육청은 인구밀집으로 돌봄 수요가 급증하는 명지, 정관, 화명 지역을 대상으로 이번 공모를 실시했으며, 명지극동스타클래스 아파트, 명지퀸덤1차 아인슈타인 아파트, 화명종합사회복지관, 기장군도시관리공단 정관노인복지관 등 아파트와 복지관 각각 2곳이 선정되었다.

이들 기관은 앞으로 시설환경 정비와 학생 모집 과정 등을 거쳐 여름방학부터 돌봄 자람터를 운영하게 된다.

김숙정 유초등교육과장은 “우리동네 자람터는 지역별 돌봄 불균형을 해소하기 위해 추진하는 것이다”며, “앞으로 선정 기관에서 특색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질 높은 돌봄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정정·반론보도 청구 안내
관계법령(언론중재 및 피해구제 등에 관한 법률)에 근거하여 본 기사에 대하여 '정정·반론' 보도를 청구할 수 있으며, 정정 및 반론보도 청구를 원하시는 경우 뉴트리션 사이트 하단 '불편 신고' 를 통하여 접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정임순(교육 뉴스 2부)  concert@nutrition2.asia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임순(교육 뉴스 2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