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뉴스 교육청
부산교육청, 신학기 맞이 '부산 교통문화 바로 세우기' 합동 캠페인 실시

부산광역시교육청이 신학기를 맞아 오는 3월 12일 오전 8시 부산 연제구 창신초등학교 앞에서 부산지방경찰청, 녹색어머니회, 모범운전자회 등 유관기관 및 단체와 함께 어린이 교통사고 제로(ZERO)화를 위한 ‘부산 교통문화 바로 세우기’ 합동 캠페인을 실시한다.

사진 = 교육청

이날 캠페인은 김석준 교육감과 조현배 경찰청장을 비롯해 양 기관의 관계자, 녹색어머니회와 모범운전자회 회원 등이 참여한 가운데 펼쳐지며, 참여자들은 학교 주변 차량 운전자와 등교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어린이 보행안전, 스쿨존 내 차량운행 속도 준수, 불법 주정차 금지 등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홍보활동을 전개한다.

이와 함께, 교육청은 부산경찰청, 녹색어머니회, 모범운전자회 등과 함께 3월 한 달동안 학교주변 교통안전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 도로교통공단 등 전문기관과 연계해 학생들을 대상으로 교통안전교육을 강화할 예정이다.

김석준 교육감은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서는 관계 기관의 노력뿐만 아니라 시민들의 협조가 필요하다”며 “학생들의 안전을 위해 모든 시민들이 교통질서를 꼭 지켜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교육 뉴스 2부  concert@nutrition2.asia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교육 뉴스 2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