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소 한 달 맞은 대전역 민원센터, 맞춤형 민원서비스 역할 ‘톡톡’
상태바
개소 한 달 맞은 대전역 민원센터, 맞춤형 민원서비스 역할 ‘톡톡’
  • 이아민(필명) 기자
  • 승인 2020.10.23 2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역 이용객 및 주민들에게 신속한 민원서비스 제공

[뉴트리션] 대전역 민원센터가 대전역 이용객과 주민들의 맞춤형 민원서비스 제공을 위해 지난달 23일 개소 후, 한 달을 맞았다.

대전역 민원센터 업무는 ▲제증명 발급 ▲외국인 체류지 변경신고 및 발급과 전입세대 열람 ▲법률 상담 ▲일자리 상담 ▲동구 홍보 등이며, 무인민원발급기의 설치로 야간에도 민원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구는 지난 한 달간 센터 운영으로 ▲제증명 발급 244건 ▲일자리 및 국세 상담 306건 ▲기타 민원상담 277건 ▲무인민원발급기 381건으로 총 1208건의 민원처리를 했다고 밝혔다.

특히, 대전역 민원센터에서는 국세·심리·법률상담도 실시 중인데 ▲심리상담은 매월 1회 첫째 주 수요일 오후 2시부터 오후 5시까지 ▲국세상담은 매월 3회 둘째 주∼넷째 주 수요일 오후 2시부터 오후 5시까지 ▲법률상담은 매주 금요일 오후 2시부터 오후 5시까지 실시하고 있어 주민들의 관심을 얻고 있다.

이날 대전역 민원센터를 찾은 한 민원인은 “대전역 민원센터 설치로 한곳에서 다양한 서비스를 신속하게 처리하고 제증명도 발급받을 수 있어 편리하고 좋다”고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대전역 민원센터는 대전역 이용객이나 관내 주민들에게 신속하고 빠른 서비스를 제공하며, 추후 대전역세권 복합2구역 개발사업, 행복주택 입주 등 대전역 중심의 다양한 민원 수요 발생에 따른 중추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앞으로도 적극 민원행정 서비스 제공과 관광동구 홍보를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