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뉴스 교육청·교육정책
생명의 존엄성 교육 및 사회 안전망 확대도교육청, 학생자살예방 위한 긴급대책 회의 가져

[뉴트리션] 경기도교육청은 지난 17일 오후, 이재정 교육감 주재로 '학생자살예방' 을 위한 긴급대책 회의를 가졌다.

이날 회의에서는 최근 발생한 학생자살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더 이상 안타까운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예방 대책 수립과 실천과제들을 논의했고, 도교육청은 생명의 존엄성 등에 대한 인식개선을 강조하고 생명존중교육, 학생상담 등을 학기 초에 집중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도교육청은 또래를 돕기 위한 학생 교육, 자살예방 교직원 연수, 학부모 교육, 상담 연수 등 교육 시스템을 강화하며, 가정불화, 성적비관 등으로 자살하는 것을 예방하기 위해 학부모지원센터와 협력하여 학부모교육을 강화하고, 지역기관과 연계한 지원체계를 확대한다.

사진 = 도교육청 / 제공 = 도교육청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학생자살 징후를 먼저 인식하는 친구들을 위해 또래 게이트키퍼교육을 확대 및 운영해, 자살 고위험군 학생들을 조기에 발견하고 전문가에게 연계할 수 있는 사회 안전망을 넓힌다는 계획이다. 특히 학기초 교사들의 학생 파악 및 관계의 친밀도를 높일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새 학년 새 학기를 준비하는 시기에 맞춰 교사연수를 진행하고, 학생 정서 및 행동특성검사와 연계하여 담임교사가 학생들의 심리상태를 체크할 수 있는 자료를 개발·적용한다.

이 밖에 도교육청은 경기도교육연구원과 연계하여 학생자살예방 연구를 체계적으로 진행하여 예방대책을 수립·적용하고, 25개 교육지원청 Wee센터에서 위촉한 정신과 전문의와 적극적으로 협력하여 위기학생의 심리치료가 적기에 이루어질 수 있도록 했다.

이재정 교육감은 “학생 자살 시기와 원인이 복합적이어서 사회와 가정이 함께 노력해야한다”며, “단 한명의 아이도 포기하지 않는 책임교육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 달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대책회의에는 이재정 교육감을 비롯하여 제1, 2부교육감, 실국장, 관련 부서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조석진  concert@nutrition2.asia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석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