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코로나19 지역 전파 차단 벌초방역 3대 수칙 발표
상태바
제주도, 코로나19 지역 전파 차단 벌초방역 3대 수칙 발표
  • 조석민 뉴트리션 신문사 기자
  • 승인 2020.09.04 2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벌초 시즌 수도권 도민 방문 자제 등 지역감염 확산 방지 위해 선제적 대응

[뉴트리션] 제주특별자치도가 벌초시기를 앞두고 코로나19의 지역 전파를 막기 위한 ‘벌초 방역’ 3대 수칙을 발표했다.

이는 최근 수도권 등 전국 단위에서 집단감염 사태가 지속되고 있고, 제주지역에서도 수도권 발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코로나19 지역 확산을 선제적으로 차단하기 위한 조치다.

앞서 원희룡 지사는 지난 1일 “음력 8월 초하루(9월 17일)부터 벌초 등의 목적으로 대규모 입도가 예상된다”면서 “청정·안전제주를 지켜내기 위해 벌초·추석 기간 동안 수도권과 제주 왕래를 최대한 자제해 달라”는 내용의 대도민 메시지를 발표했다.

제주도가 발표한 벌초 방역 3대 수칙은 △이번 벌초는 우리끼리! △이번 벌초는 안전하게! △이번 벌초는 마음으로! 이다.

육지부 친척의 왕래를 최대한 자제해 지역사회 감염의 도화선이 될 가능성을 차단하고, 마스크 착용 의무화 등 방역수칙을 준수함으로써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제주를 지켜내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또한, 벌초 종료 후 뒤풀이 자제 등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강조하고 있다.

도는 벌초방역 3대 수칙의 실천을 위해 자생단체와의 협력을 비롯해 도민을 대상으로 홍보도 강화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SNS 등 온라인을 활용한 도민 대상 방역수칙 홍보 ▲민간자생단체 연계 벌초 방역수칙 안내 ▲도청·행정시를 포함한 도내 행정·공공기관 대상 방역수칙 전파 등 다양한 방안을 추진할 계획이다.

임태봉 재난안전대책본부 통제관은 “최근 수도권에서 시작된 집단감염 사태로 인한 여파가 제주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면서 “올해 벌초는 3대 방역수칙 준수를 통해 지역 감염 확산이 차단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법무】 이 기사는 외부 제휴 기사(외부 공급)일 수도 있습니다. 당해 기사와 관련하여 정정/반론/추후보도 청구권 행사를 원하는 독자께서는 뉴트리션 법무팀(help@korea.daegu.kr)으로 관련 내용을 보내주시면 3영업일 내 회신드리겠습니다. 경우에 따라선, 언론중재위 등 당국을 거치지 않고 직접적으로 도움을 드릴 수도 있으니 꼭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