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학동 예천군수, 곤충생태원 등 주요시설 안전 점검 나서
상태바
김학동 예천군수, 곤충생태원 등 주요시설 안전 점검 나서
  • 조용식 뉴트리션 신문사 기자
  • 승인 2020.08.14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트리션] 김학동 예천군수는 7월부터 이어진 집중호우와 제5호 태풍 장미의 직‧간접 영향으로 인해 안전사고 발생이 우려되는 곤충생태원 등 주요시설 안전점검에 나섰다.

예천군은 최장 장마가 이어지면서 지난 4일부터 11일까지 평균 245mm를 기록했으며 특히, 용궁면이 277mm로 가장 많은 비가 내렸다.

이번 폭우로 풍양면 괴당리 주택이 반파되고 효자면 송월리 927호 지방도 옆 축대 유실, 예천곤충생태원 일원이 정전되는 등 크고 작은 피해가 발생했다.

이에 김 군수는 연일 피해 현장을 방문하면서 주민들을 위로‧격려하고 예천곤충생태원과 예천목재체험장 등 주요 시설 안전 관리 실태도 함께 점검했다.

김학동 군수는 “장기간 이어진 폭우로 시설물 붕괴‧전도 등으로 재해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은 상황인 만큼 한 건의 사고도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 점검을 철저히 하길 바란다.”고 당부하면서 “장마가 끝난 후 본격적인 휴가철이 시작됨에 따라 예천을 찾는 휴가객이 불편함이 없도록 관광지 주변 점검과 코로나19 예방 방역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법무】 이 기사는 외부 제휴 기사(외부 공급)일 수도 있습니다. 당해 기사와 관련하여 정정/반론/추후보도 청구권 행사를 원하는 독자께서는 뉴트리션 법무팀(help@korea.daegu.kr)으로 관련 내용을 보내주시면 3영업일 내 회신드리겠습니다. 경우에 따라선, 언론중재위 등 당국을 거치지 않고 직접적으로 도움을 드릴 수도 있으니 꼭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