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협동조합 양주지역자활센터, 자활사례관리 우수사업 선정‘내가 만드는 든든한 한 끼’ 요리 교실 진행
상태바
사회적협동조합 양주지역자활센터, 자활사례관리 우수사업 선정‘내가 만드는 든든한 한 끼’ 요리 교실 진행
  • 조용식 뉴트리션 신문사 기자
  • 승인 2020.07.24 2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트리션] 사회적협동조합 양주지역자활센터(센터장 최흥동)는 한국자활복지개발원 주관 자활사례관리 우수사업 공모에 선정돼 ‘내가 만드는 든든한 한 끼’ 요리교실을 오는 8월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요리에 대한 막연한 어려움을 겪는 이들에게 다양한 조리 방법을 쉽게 가르쳐 요리에 대한 흥미를 유발하고 건강한 식습관 만들기를 위한 영양교육부터 요리를 통한 나눔까지 실시하는 자활프로그램이다.

공모 선정으로 지원받은 300만원을 투입해 중장년 1인 가구의 영양 불균형을 해소하고 건강한 식생활을 유도하는 등 건강관리를 통한 저소득층의 원활한 사회 진입을 지원한다.

센터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은 교육참여자 간 친밀감을 형성하고 상호 소통하는 등 대인관계 개선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직접 만든 밑반찬을 함께 나누며 자신감과 성취감을 높일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사회적협동조합 양주지역자활센터는 근로 능력이 있는 저소득층의 자립을 도와 근로 기회를 제공하는 기관으로 현재 10여 개 자활근로사업단에서 100여명의 참여자가 사업에 참여하고 있으며 저소득층의 자활과 생산적 복지 구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법무】 이 기사는 외부 제휴 기사(외부 공급)일 수도 있습니다. 당해 기사와 관련하여 정정/반론/추후보도 청구권 행사를 원하는 독자께서는 뉴트리션 법무팀(help@korea.daegu.kr)으로 관련 내용을 보내주시면 3영업일 내 회신드리겠습니다. 경우에 따라선, 언론중재위 등 당국을 거치지 않고 직접적으로 도움을 드릴 수도 있으니 꼭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