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군, 코로나 위기 타개할 공공일자리 발굴!
상태바
순창군, 코로나 위기 타개할 공공일자리 발굴!
  • 조용식 뉴트리션 신문사 기자
  • 승인 2020.07.15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24일까지 1차로 32명 선발, 추가로 수시모집에 나서

[뉴트리션] 순창군이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고자 대규모 공공일자리 발굴에 나선다. 코로나로부터 촉발된 경제위기가 소상공인 위축과 기업경기 악화 등으로 이어지며, 일자리가 감소해 민생경제를 흔들고 있다. 이를 타개하고자 군이 일자리를 발굴해 구직자와 실직자 구제에 나선 것이다.

군이 이번에 발굴한 일자리는 전체 12개 분야에 172명이다. 단순 노동력을 요구하는 일자리부터 사무직, 시설관리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근로자를 선발한다.

우선 군은 오는 24일까지 32명을 선발하고 각 분야별로 관련부서에서 수시로 나머지 인원을 선발할 방침이다. 군청부터 승마장, 각 읍면 행정복지센터 등에 배치되어 사무업무부터 시설관리, 현장 단속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또한 발마사지나 생활체육지도자 자격증 소지자를 선발해 노인의 건강관리업무에도 투입된다.

근로를 희망하는 만 18세이상 순창군민이면 누구나 이번 공공일자리 사업에 신청가능하다. 근로자는 신청자가 많을 경우, 군이 정한 우선순위에 의해 선발한다. 군은 1순위자로 취업취약계층과 코로나19로 실직이나 폐업 등 경험한 사람을 우선 선발할 방침이다. 다만, 중복참여자, 1세대 2인 참여자, 공무원의 배우자나 자녀 등은 참여가 제한된다.

대상자로 선발되면 올 연말까지 5개월간 근무할 예정이며, 임금은 시간당 8,590원으로 최저시급 보장과 4대 보험에 가입된다. 근무시간은 65세 기준으로 65세 미만이 주당 30~40시간 이내, 65세 이상이 주 15시간 이내로 근무한다. 신청은 공고문을 참고해 분야별 각 담당부서와 경제교통과 일자리창출계(063-650-1326)로 접수하면 된다.

황숙주 순창군수는 “이번 공공일자리 제공으로 구직자와 실직자가 잠시나마 숨통이 트일 것으로 보인다”면서 “앞으로도 질 좋은 일자리 발굴에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법무】 이 기사는 외부 제휴 기사(외부 공급)일 수도 있습니다. 당해 기사와 관련하여 정정/반론/추후보도 청구권 행사를 원하는 독자께서는 뉴트리션 법무팀(help@korea.daegu.kr)으로 관련 내용을 보내주시면 3영업일 내 회신드리겠습니다. 경우에 따라선, 언론중재위 등 당국을 거치지 않고 직접적으로 도움을 드릴 수도 있으니 꼭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