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 농촌일손돕기 총력전 전개
상태바
코로나-19 극복 농촌일손돕기 총력전 전개
  • 조용식 뉴트리션 신문사 기자
  • 승인 2020.05.25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농번기 농촌 일손 돕기에 ‘웃음꽃’피어 -

[뉴트리션]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외국인 근로자 입국 제한과 인력수급 문제 등으로 일손부족이 심화함에 따라 화서면(면장 이양희)이 22일 농촌 일손돕기 활동을 했다. 일손돕기에는 상주시 총무과(과장 윤보영), 건축과(과장 박근상)와 향우회(한들회) 직원과 회원 25명이 참가했다.

이들은 화서면 사산리에 소재한 농가(다문화가정, 권00) 포도밭에서 포도 어깨송이를 제거하고, 율림리 농가(저온피해 농가, 김00)에서도 복숭아 적과 작업을 도왔다.

도움을 받은 농가주 권씨는 “항상 일손 부족에 시달리지만 올해는 코로나19로 작업에 차질을 빚지 않을까 걱정했는데 참가자들이 구슬땀을 흘리며 자기 일처럼 도와줘 많은 도움과 위안을 얻었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이양희 화서면장은 “바쁜 업무에도 일손 돕기에 참여해 준 전 직원들에게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일손부족 농가를 도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법무】 이 기사는 외부 제휴 기사(외부 공급)일 수도 있습니다. 당해 기사와 관련하여 정정/반론/추후보도 청구권 행사를 원하는 독자께서는 뉴트리션 법무팀(help@korea.daegu.kr)으로 관련 내용을 보내주시면 3영업일 내 회신드리겠습니다. 경우에 따라선, 언론중재위 등 당국을 거치지 않고 직접적으로 도움을 드릴 수도 있으니 꼭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