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주군 긴급 군민지원금 지급 시작
상태바
울주군 긴급 군민지원금 지급 시작
  • (필명) 유진 뉴트리션 신문사 기자
  • 승인 2020.04.28 0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주사랑카드’전 군민 1인당 10만 원씩 지원

[뉴트리션] 울주군은 28일부터 긴급 군민지원금을 지급한다.

울주군이 지난달 23일 전국 최초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모든 군민에게 긴급 지원금 지급을 발표한 지 한 달 만이다.

긴급 군민지원금은 1인당 10만 원씩‘울주사랑카드’로 지급된다.

울주군은 빠른 배부를 위해 28일과 29일, 울주군 직원을 동원해 읍면 현장 출장과 행정복지센터 배부를 병행한다. 관내 현장 출장소는 대부분 경로당과 아파트 관리사무소 등 280여 곳으로 오전 9시부터 저녁 9시까지 배부한다. 자세한 배부장소는 각 읍면 홈페이지를 확인하거나, 거주지 행정복지센터로 전화 문의하면 된다.

30일부터는 주소지 읍면 행정복지센터(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를 방문하면 된다. 만약 5월 8일까지 수령 하지 않을 경우, 읍면 담당공무원이 세대를 방문하거나 등기우편으로 발송할 예정이다.

배부는 세대 단위 배부를 원칙으로 한다. 세대원 내 성인 1명이 신분증과 함께 방문하면 세대원 전체 수령이 가능하다. 만약 주소가 다른 가족이 대신 수령할 때는 위임장과 방문자 신분증, 가족관계증명서가 있어야 한다. 단, 위임은 직계 존비속과 배우자만 가능하다.

대상은 긴급 군민지원금 정책을 발표한 날인 3월 23일 24시 기준으로 울주군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고, 4월 22일(예산확정일)까지 계속 울주군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는 거주자다. 단 외국인은 제외다. 카드 사용처는 울주군 관내 BC카드 가맹점으로 업종 제한이 없다. 카드는 7월 31일까지 사용하면 된다.

울주군 관계자는“울주사랑카드가 코로나19로 지친 군민을 응원하고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끌어낼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