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타지역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에 따른 조치사항 발표
상태바
강남구 타지역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에 따른 조치사항 발표
  • 조석민 뉴트리션 신문사 기자
  • 승인 2020.04.24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트리션] 강남구청은 24일 경기도 하남시에서 발생한 확진자가 근무 중인 강남구 논현동 소재 안다즈서울강남호텔에 대한 역학조사 후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오는 29일까지 폐쇄하도록 하는 한편, 접촉자 146명을 자가격리 조치했다고 밝혔다.

하남시에 거주하는 25세 여성은 지난 3,4일, 7,8일에 이어 13~15일 호텔 근무 후 인후통과 코막힘 증상이 나타나 검체검사를 받고, 오늘 오전 양성판정을 받았는데 역학조사 결과 직원용 엘리베이터, 휴게실 등에서 146명의 직원 접촉자가 확인됐으며, 일반 투숙객 접촉자는 없었다.

이에 따라 강남구는 호텔 내부 확진자 동선에 따라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29일까지 자진 폐쇄토록 하는 한편, 접촉자 146명에 대해 자가격리 조치와 함께 검체검사를 받도록 했다. 추가 접촉자 발생 가능성도 있다.

강남구는 인구밀도가 상대적으로 높고, 경제활동인구와 유동인구가 많은 탓에 확진자가 서울시 25개 구 중 가장 많지만, 아직 강남구 자체 지역 발생자는 한 명도 없다.

강남구는 앞으로도 주민들의 건강안전을 지키고 코로나19의 지역확산 차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법무】 이 기사는 외부 제휴 기사(외부 공급)일 수도 있습니다. 당해 기사와 관련하여 정정/반론/추후보도 청구권 행사를 원하는 독자께서는 뉴트리션 법무팀(help@korea.daegu.kr)으로 관련 내용을 보내주시면 3영업일 내 회신드리겠습니다. 경우에 따라선, 언론중재위 등 당국을 거치지 않고 직접적으로 도움을 드릴 수도 있으니 꼭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