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산본 세린교회 등, 코로나19 방역용 보호복 200벌 기부
상태바
군포시 산본 세린교회 등, 코로나19 방역용 보호복 200벌 기부
  • 조용식 뉴트리션 신문사 기자
  • 승인 2020.06.23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대희시장 ”방역요원들 안전에 큰 도움“

[뉴트리션]  군포시 산본 세린교회와 국제구호개발 NGO가 방역용 보호복을 군포시에 기부했다.

산본 세린교회와 국제구호개발 NGO 관계자들은 4월 14일 오후 군포시청을 방문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방역 요원들의 안전을 위해 써달라며 방역용 보호복 200벌(600만원 상당)을 기부했다.

한대희시장은 “코로나19 차단을 위해서는 방역과 소독 외에도 방역 요원들의 안전도 중요한 만큼, 보호복 기부가 방역요원들의 안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감사의 뜻을 밝혔다.

시는 보호복을 시 자율방재단과 각 동별 자율방역단, 보건소, 소방서 등의 방역 요원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법무】 이 기사는 외부 제휴 기사(외부 공급)일 수도 있습니다. 당해 기사와 관련하여 정정/반론/추후보도 청구권 행사를 원하는 독자께서는 뉴트리션 법무팀(help@korea.daegu.kr)으로 관련 내용을 보내주시면 3영업일 내 회신드리겠습니다. 경우에 따라선, 언론중재위 등 당국을 거치지 않고 직접적으로 도움을 드릴 수도 있으니 꼭 문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